콘텐츠 바로가기
검색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주요 기사 바로가기

“13년 전속계약 풀어달라” ‘슈주’ 한경도 SM에 소송

“13년 전속계약 풀어달라” ‘슈주’ 한경도 SM에 소송

[중앙일보] 입력 2009.12.22 02:50 / 수정 2009.12.22 04:25
글자크기 글자 크게글자 작게
인기 그룹 ‘슈퍼주니어’의 중국인 멤버 한경(25·사진)이 21일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(이하 SM)를 상대로 13년 전속계약에서 풀어줄 것을 요구하는 두 건의 소송을 제기했다.

한경 측 법무법인 한결의 김진욱 변호사는 이날 “전속계약 효력 부존재 확인소송과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접수했다. 전자는 불공정한 전속계약을 풀어 달라는 것이고, 후자는 전속계약이 해지되기 전까지 효력을 정지시켜 일시적으로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게 해달라는 내용”이라고 밝혔다.

이번 소송은 지난 7월 같은 소속사 그룹 ‘동방신기’의 세 멤버가 SM을 상대로 전속계약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내고, 10월 전속 계약 일부 효력정지 결정을 얻어낸 데 이어 제기된 것이다.

이영희 기자


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 콘텐트 구매 PDF보기